‘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안보현, 캐릭터 포스터! 덕질을 대하는 자세!

김정화 | 기사입력 2019/03/29 [09:55]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안보현, 캐릭터 포스터! 덕질을 대하는 자세!

김정화 | 입력 : 2019/03/29 [09:55]



tvN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김재욱-안보현의 ‘덕질을 대하는 자세’가 담긴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돼 이목을 사로잡는다.

 

오는 4월 10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연출 홍종찬/ 극본 김혜영/ 원작 누나팬닷컴/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 드래곤)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과 만나며 벌어지는 본격 덕질 로맨스다.

 

‘그녀의 사생활’ 측은 박민영(성덕미 역)-김재욱(라이언 골드 역)-안보현(남은기 역)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덕질을 대하는 박민영-김재욱-안보현의 자세가 담겨 이목을 사로잡는다. ‘프로 덕후’ 박민영, ‘신입 덕후’ 김재욱, ‘덕미 덕후’ 안보현의 모습이 마치 미술관에 전시된 그림처럼 표현돼 관심을 모은다.

 

박민영은 미술관 큐레이터의 모습은 물론 덕후의 모습까지 프로페셔널한 포스를 드러낸다. 우선 큐레이터 모드의 박민영은 흐트러짐 없는 꼿꼿한 자세와 여유 넘치는 눈빛을 뽐내고 있다. 번호판을 들고 미소를 짓는 그의 모습에서 자신감 넘치고 능력 있는 미술관 큐레이터의 아우라가 느껴진다. 또 다른 포스터 속 박민영은 180도 다른 매력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박민영은 어느 거리에서도 상대의 모공까지 잡아낼 듯 거대한 위용을 뽐내는 대포 카메라를 들고 잔뜩 상기된 모습. 특히, 혀를 살짝 내밀고 익살스러운 표정을 지으며 깜찍한 매력까지 더하고 있다. “덕질이 세상을 아름답게 하리라”라는 카피처럼 박민영은 미술관 큐레이터와 프로 덕후로서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아내며 완벽한 이중생활을 예고한다. 이에 그가 보여줄 극과 극의 매력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김재욱은 여심을 뒤흔드는 조각 같은 비주얼로 시선을 강탈한다. 김재욱은 딱 떨어지는 수트 핏과 블랙홀 같은 깊은 눈빛으로 여심을 사르르 녹게 만든다. 그런 가운데 김재욱은 “덕질 그거 뭐 어떻게 하는 겁니까”라고 묻고 있어 눈길을 끈다. 갓 덕질에 입문한 미술관 천재 디렉터가 덕후 세계라는 낯선 곳에 발을 내딛고 혼돈의 카오스에 빠져 있음을 예상케 한다. 덕질과는 거리가 멀어 보이는 그가 ‘신입 덕후’로 변신하게 된 계기가 무엇일지, 그가 보여줄 반전의 매력에 호기심과 기대감이 동시에 치솟는다.

 

그런가 하면 안보현은 훈훈한 미소로 이목을 사로잡는다. 우월한 피지컬과 편안한 매력으로 갖고 싶은 남사친의 정석임을 드러낸다. “널 위해 준비했어”라는 카피와 함께 공연 티켓을 보여주며 미소 짓는 안보현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이에 남몰래 소꿉친구 박민영을 좋아하는 짝사랑꾼으로 변신한 안보현이 보여줄 ‘남사친’ 매력에 관심이 높아진다.

 

이처럼 ‘그녀의 사생활’ 캐릭터 포스터는 덕질을 대하는 세 사람의 각기 다른 시선이 담겨 이목을 사로잡는다. 덕질로 얽히고 설킬 세 사람의 ‘본격 덕질 로맨스’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또한 보기만 해도 훈훈한 미소를 자아내는 물오른 비주얼을 뽐내는 이들이 그려낼 케미스트리에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은 ‘진심이 닿다’ 후속으로 오는 4월 10일 수요일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tvN 제공>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