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유권자연대 김동석 대표 남양주시 홍보대사 위촉

김동석 대표는 1985년 미국으로 건너가 한인들의 투표권 옹호활동등

송미란 | 기사입력 2019/09/27 [17:52]

한인유권자연대 김동석 대표 남양주시 홍보대사 위촉

김동석 대표는 1985년 미국으로 건너가 한인들의 투표권 옹호활동등

송미란 | 입력 : 2019/09/27 [17:52]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26일 한인유권자연대 김동석 대표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김동석 대표는 1985년 미국으로 건너가 한인들의 투표권 옹호활동, 풀뿌리 시민운동 등을 통해 미주지역에서의 한인들의 권익신장에 지대한 공헌을 한 인물이다. 

 

그 외에도 미 하원 일본군 위안부 결의안 통과를 위한 캠페인, 한미 비자면제 프로그램 주도, 독도 및 동해병기 표기를 위한 미 의회 활동 등 한인 커뮤니티를 위한 꾸준한 활동을 전개해왔다. 

남양주시는 시민과 함께 남양주의 새로운 100년을 만들어가기 위해서는 시민참여가 무엇보다 중요하며, 공직자들의 대미교류를 통한 성장이 남양주 발전에 큰 힘이 될 것으로 판단하여 김동석 대표를 남양주시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됐다. 

 

김동석 대표 역시 시민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남양주시의 정책에 관심을 보이며 뜻을 함께했다.  

이 날 김동석 대표는 위촉패를 전달 받은 후 남양주시 공직자를 대상으로 ‘워싱턴의 변화와 지자체의 대미 공공외교에 대하여’주제로 강연을 하며,  “현재는 시민의 시대이며, 시민들의 정치참여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강제 위안부 문제도 역사적 갈등이 아니라 인류의 보편적 인권유린으로 봐야 할 것이다. 올바른 가치로 남양주 ‘평화의 소녀상’건립 추진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강연을 함께 한 조광한 시장은 “남양주시 청소년이나 공무원들이 글로벌 감각을 높일 수 있도록 미국 핵심도시들과의 교류관계를 추진함으로써 2~30년 후에 남양주의 큰 자산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김동석 대표에게 교류 추진 시 많은 도움을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김동석 대표는 홍보대사로서 시민대상 강연을 통해 시민이 행복한 남양주시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함께할 뿐만 아니라 남양주시의 대미교류 추진 시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도울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한인유권자연대 김동석 대표 남양주시 홍보대사 위촉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